2018.12.16(일)

industry

투비소프트, 바이오·기업재무 전문가 영입 임시주총 통해 권영덕·이해광 이사 선임…신규 바이오 사업 기반 확보

권일운 기자공개 2018-08-03 09:24:30

이 기사는 2018년 08월 03일 08:52 더벨 유료페이지에 표출된 기사입니다.

투비소프트가 신규 바이오 사업의 추진 기반 마련을 위해 제약·바이오와 기업 재무전략 전문가를 새롭게 영입한다.

투비소프트는 17일 임시주주총회를 개최해 셀트리온 출신의 권영덕 폴라이브 대표이사와 이해광 아이엠티 부사장을 사내이사로 신규 선임한다고 2일 공시했다.

권영덕 이사 후보자는 30년 경력의 제약·바이오 전문가로 마이크로니들패치 및 DDS(약물전달시스템, Drug Delivery System) 전문기업 폴라이브 대표이사로 재직 중이다. 1989년부터 2000년까지 녹십자에서 각종 제재 생산책임자 및 혈액제제 파트장을 지냈고 LG생명과학 생산팀장과 HVLS(현 휴메딕스) 전무를 거쳤다. 2009년부터 2016년까지는 셀트리온의 의약품 완제(DP, Drug Product) 부사장을 지내며 램시마의 미국 시장 진출에 기여했다.

이해광 이사 후보자는 경영전략 및 투자, 인수합병(M&A), 자금유치 등 경영 관리 전문가다. 서울대 국제경제학과를 졸업하고 한국외대 경영정보대학원에서 경영학 석사 학위를 취득했으며 1992년부터 약 7년간 IBS컨설팅그룹에서 주요 대기업 및 중견기업에 대한 경영전략 컨설팅을 맡았다. 이후 아셈캐피탈, 파이낸셜컨설팅, 피케이아이 등에서 벤처기업 투자심사, 기업공개(IPO), 합병, 상장·비상장기업 투자, 투자 유치, 기업운영 컨설팅 등을 담당했다.

투비소프트 관계자는 "제약·바이오와 경영전략·재무 전문가를 사내이사로 선임해 알로페론 임상을 빠르게 시작하고 신규 바이오 사업을 성공적으로 추진하겠다"며 "알로페론은 러시아에서 이미 헤르페스바이러스(HSV), 인유두종바이러스(HPV), 급성B형간염 치료제로 판매 중인 신약으로 부작용과 내성이 없어 적응증을 폭 넓게 확장할 수 있다"고 말했다.

한편 투비소프트는 지난 31일 에이티파머와 면역증강 항암제 알로페론의 적응증 확대 및 임상 추진을 위해 전략적 제휴 계약을 체결하고 알로페론 상용화에 나선 상태다.
< 저작권자 ⓒ 자본시장 미디어 'thebell',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더벨 서비스 문의

02-724-4103

유료 서비스 안내
(주)더벨
주소서울특별시 중구 무교로 6 (을지로 1가) 금세기빌딩 5층대표/발행인/편집인성화용등록번호서울아00483등록년월일2007.12.27 / 제호 : 더벨(thebell)
발행년월일2007.12.30청소년보호관리책임자이현중
문의TEL : 02-724-4100 / FAX : 02-724-4109서비스 문의 및 PC 초기화TEL : 02-724-4104기술 및 장애문의TEL : 02-724-4159

더벨의 모든 기사(콘텐트)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으며, 무단 전재 및 복사와 배포 등을 금지합니다.

copyright ⓒ thebell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