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hebell
Home > Content > News > Articles (공개기사)
artical 딜이있는곳에벨이울립니다

페이지타이틀

  • 케미메디, 남성갱년기 임상시료 개발

  • 서울성모병원 임상시험위원회 통과…인체적용시험 돌입

작성자

  • 정강훈 기자  |  공개 2017-04-27 10:38:10
  • 프린트 빼기더하기

본문내용

이 기사는 2017년 04월 27일 10:31 더벨 유료페이지에 표출된 기사입니다.

희귀난치성 치료용 신약 연구기업인 케미메디가 남성갱년기 증상을 개선하는 개별인정형 건강기능식품의 임상시료 제형개발 및 제조를 마치고 인체적용시험에 돌입했다고 27일 밝혔다..

해당 제품은 과민성 방광, 전린섭 건강, 남성불임, 발기부전 등 남성갱년기 증상을 개선할 것으로 기대되고 있다. 케미메디는 남성갱년기 증후군 대상자를 선정해 증상 개선 효능을 확인할 계획이다.

케미메디는 자체적인 원료표준화부터 동물실험, 제형 연구 및 제조, 인체적용시험까지 원스톱으로 수행할 수 있는 시스템을 갖췄다. 제약회사에서 제형 개발·제조 20년 경력을 가진 전문인력을 확보했으며, 건강기능식품 및 의약품의 최적화된 제형·제제 개발을 위해 하루 복용용량을 계산해 제형을 개발했다.

향후 국제규격 기준의 천연물 원료 표준화와 수요자 맞춤형 약물전달시스템을 적용한 필름형 제제 등 신제형을 적극적으로 개발할 계획이다. 임상시험기관(GCP)인 가톨릭대 서울성모병원 김세웅 교수팀과 인체적용시험을 완료했으며, 오는 하반기에 식품의약품안전처에 개별인정형 건강기능식품 원료 승인을 신청할 예정이다.

케미메디 관계자는 "전립선비대증, 발기부전, 방광섬유증 등 남성 갱년기 관련 의약 시장은 2000억 원 이상의 규모를 가진 블루오션"이라며 "남성 갱년기, 전립성 건강, 방광기능 개선 등의 개별인정형 건강기능식품 원료와 우울증 치료제, 남성불임 치료제 등 천연물 신약의 제형개발 및 생산을 자회사 메가바이오의 의약품 제조시설을 통해 추진하겠다"고 밝혔다.
< 저작권자 ⓒ 자본시장 미디어 'thebell',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관련기사

list hom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