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hebell

머니투데이미디어 event

[알림]머니투데이 IR대상 기업을 찾습니다

계열사MT

등록일2021-10-22


5일 오후 서울 중구 더 플라자 호텔에서 열린 '제18회 머니투데이 IR대상'에서 권봉중 KB금융 IR부장, 권순억 효성 ITX 상무, 정지원 한국거래소 이사장, 박종면 머니투데이 대표, 김진빈 씨엠에스에듀 전무, 허광 SK텔레콤 PR팀장, 박영주 SK케미칼 IR실장, 구자용 현대자동차 전무, 이지윤 카카오 이사, 김혜경 엔지켐생명과학 부회장, 김준호 아미코젠 본부장(왼쪽 위부터 시계방향)이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김휘선 기자 hwijpg@

머니투데이가 제19회 IR대상을 개최합니다. 코스피 3000·코스닥1000을 돌파한 2021년 자본시장의 성장과 글로벌화에 따라 기업과 투자자를 연결해주는 IR의 가교역할은 더욱 중요해졌습니다.

'머니투데이 IR대상'은 그동안 IR 모범기업의 명예를 높이고 한편으로는 뛰어난 투자 가이드가 돼 왔습니다. 기업들이 제출한 공적조서를 토대로 한국거래소 등 유관기관 협조를 받아 수상기업을 최종 선정합니다.

업종 등 신청제한은 없으며 최근 1년간 주요 IR활동 내역과 성과, 차별성 등을 정리해 공적 조서를 제출하면 됩니다. 양식제한 없이 작성해 이메일로 접수하면 됩니다.

기업과 투자자 여러분의 많은 관심 부탁드립니다.

◇공적조서 제출시한 : 10월26일
◇시상분야 : 대상 및 업종별 최우수상
◇제 출 처 : 이메일 접수(stock@mt.co.kr)
◇시 상 식: 11월3일(수) 오후3시 서울 플라자호텔 4층 에메랄드홀
◇문의 : 머니투데이 증권부 724-7700

첨부파일

주)더벨 주소서울특별시 중구 무교로 6 (을지로 1가) 금세기빌딩 5층대표/발행인성화용 편집인이진우 등록번호서울아00483
등록년월일2007.12.27 / 제호 : 더벨(thebell) 발행년월일2007.12.30청소년보호관리책임자김용관
문의TEL : 02-724-4100 / FAX : 02-724-4109서비스 문의 및 PC 초기화TEL : 02-724-4102기술 및 장애문의TEL : 02-724-4159

더벨의 모든 기사(콘텐트)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으며, 무단 전재 및 복사와 배포 등을 금지합니다.

copyright ⓒ thebell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