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hebell

전체기사

네이처셀, 줄기세포 치료제 '발암성 무관' 발표 국제의학학술지 논문 게재…투약 후 종양표지자 수치 변화없어

배지원 기자공개 2018-01-05 15:19:46

이 기사는 2018년 01월 05일 14:51 더벨 유료페이지에 표출된 기사입니다.

바이오기업 네이처셀은 자가지방 줄기세포를 정맥 내에 다회 투여하는 기술이 암 발생에 영향을 주지 않는다는 안전성 임상연구 결과를 발표했다.

바이오스타 줄기세포기술연구원은 자체 기술로 배양한 자가지방 줄기세포 정맥 투여와 발암성 사이에 연관이 없음을 확인했다고 5일 밝혔다. 이번 연구는 사람에서 정맥 내 줄기세포 투여와 암 발생 여부의 상관관계에 관해 임상적으로 장기간 추적한 최초 사례다.

연구 논문은 '배양된 사람 자가지방 줄기세포의 다회 투여가 암표지자 수치에 미치는 영향 연구(Effect of the Multiple Intravenous Administration of Cultured Human Autologous Adipose-Derived Stem Cells on Tumor Biomarker Levels)'라는 제목으로 국제의학학술지 'Journal of Clinical Case Reports'에 게재됐다.

바이오스타 줄기세포기술연구원의 라정찬 박사 연구팀은 자가지방 줄기세포 정맥 투여 전후에 채취한 혈액으로 종양표지자 수치 변화를 측정했다. 종양 발생 여부를 분석한 결과, 줄기세포 투여와 발암성에 연관성이 없음을 확인했다. 특히, 종양표지자 수치를 통계학적으로 분석한 결과에서 성별과 연령에 관계없이 유의미한 변화가 나타나지 않아, 줄기세포 투여로 인한 종양 발생 가능성이 없다고 확인했다.

이번 연구는 2010~2013년 사이 바이오스타 줄기세포기술연구원의 기술로 배양한 자가지방유래 중간엽 줄기세포를 일본의 의료기관에서 다 회에 걸쳐 총 10억 셀 이상 정맥 내에 투여한 환자 460여 명을 대상으로 했다. 줄기세포 투여 이전에 채취하고 보관한 혈액과, 투여 완료 후 2016년 채취한 혈액 내 종양표지자 수치를 비교해 환자별로 3~6년간의 변화를 추적했다.

검사 항목은 간암 표지자 (AFP), 대장암 표지자 (CEA), 위암 표지자 (CA19-9), 췌장암 표지자 (CA72-4), 전립선 암표지자 (Total PSA, PSA-f/T), 유방암 표지자 (CA15-3), 난소암 자궁내막암 표지자 (CA125) 등 총 8종이다. 남성은 5종, 여성은 6종을 각각 측정했다. 그 결과 대부분의 종양표지자는 위험수치 범위에 드는 환자 비율에 변화가 없었으며 대장암과 췌장암 위험군 비율은 오히려 감소했다.

라정찬 바이오스타 줄기세포기술연구원장은 "지금까지 일부에서 제기해온 줄기세포 투여 시 암 발생 가능성에 대한 안전성문제가 이번 연구로 불식될 것으로 판단한다"며 "우리 기술로 배양한 줄기세포는 암 발생 가능성에서 안전하다는 결과를 인정받아 기쁘다"고 밝혔다. 이어 "이번 결과는 일본에서 추진 중인 알츠하이머병 치료 승인에 중요한 안전성 자료로 제출해 2월 중 승인을 받을 것"이라고 말했다.

< 저작권자 ⓒ 자본시장 미디어 'thebell',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더벨 서비스 문의

02-724-4127

유료 서비스 안내
주)더벨 주소서울특별시 중구 무교로 6 (을지로 1가) 금세기빌딩 5층대표/발행인성화용 편집인이진우 등록번호서울아00483
등록년월일2007.12.27 / 제호 : 더벨(thebell) 발행년월일2007.12.30청소년보호관리책임자이현중
문의TEL : 02-724-4100 / FAX : 02-724-4109서비스 문의 및 PC 초기화TEL : 02-724-4103기술 및 장애문의TEL : 02-724-4159

더벨의 모든 기사(콘텐트)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으며, 무단 전재 및 복사와 배포 등을 금지합니다.

copyright ⓒ thebell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