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hebell

전체기사

[이철민의 Money-Flix]원숭이의 뇌는 어떻게 돈을 사랑하게 되었나?뇌과학과 인지심리학을 통해 인간 삶 주요 요소 파헤친 다큐 <뇌로 보는 인간>

이철민 VIG파트너스 대표공개 2020-05-06 10:02:56

[편집자주]

많은 영화와 TV 드라마들이 금융과 투자를 소재로 다룬다. 하지만 그 배경과 함의를 파악하기란 쉽지 않다. '알고 보면 더 재미있다'는 참인 명제다. 머니플릭스(Money-Flix)는 전략 컨설팅 업계를 거쳐 현재 사모투자업계에서 맹활약 중인 필자가 작품 뒤에 가려진 뒷이야기들을 찾아내 쉽고 재미있게 전달하려 한다.

이 기사는 2020년 05월 04일 09:56 더벨 유료페이지에 표출된 기사입니다.

코로나19로 인해 사회적 거리두기가 지속되면서 미디어 엔터테인먼트 산업에도 큰 변화가 일어났다는 것은 이미 주지의 사실이다. 오페라, 뮤지컬, 콘서트와 같은 라이브 공연들은 물론 영화관까지 사실상 개점 휴업 상태가 지속되는 반면, OTT(Over The Top)나 유튜브의 가입과 사용은 급증하고 있다. 영화 관련 주식들은 폭락을 면치 못했고, 미국 극장 체인들의 파산설까지 나돌고 있다.

문제는 코로나19로부터의 회복이 단기간에는 이뤄지지 않을 것이라는 사실이다. 그 때문에 OTT들조차 장기적으로는 새로운 영상물의 제작이 연기되거나 중단되는데 따른 피해를 입을 가능성까지 제기되고 있다. 넷플릭스가 극장 개봉을 하지 못한 영화 <사냥의 시간>의 판권을 구매해 전세계에 공개한 것을, 그런 우려에 대한 대응 방안의 일부로 볼 수도 있는 이유다.

하지만 모든 것이 부정적인 것만은 아니다. 영화관과 공연장에서 자신이 원하는 엔터테인먼트를 즐길 수 없는 것은 분명 슬픈 일이지만, OTT나 유튜브 등에서 새로운 볼거리들을 발견하고 즐길 수 있는 기회도 그만큼 늘었기 때문이다. 취향 저격 영상들이 온라인에 어마어마하게 쌓여있었다는 사실을 뒤늦게 깨달았다고 얘기하는 이들을 어렵지 않게 만날 수 있다.

대표적인 예가 바로 EBS가 유튜브에 공개하고 있는 다큐멘터리 프로그램들이다. 그 중에서도 지난 3월말부터 총 5회에 걸쳐 방송한 <뇌로 보는 인간> 5부작은, 특히 많은 사람들 사이에서 화제가 됐다. 돈, 폭력, 예술, 섹스, 종교라는 인간 삶의 기본적인 요소들을 뇌과학과 인지심리학의 시각에서 쉽고 차분하게 풀어낸 보기 드문 수작이었기 때문이다.

돈과 섹스 등 인간 삶의 중요한 요소들에 뇌가 어떤 역할을 하는지를 추적하는 다큐 '뇌로 보는 인간'

그 중 돈에 대해 다룬 1부의 경우, 코로나19로 어려움에 처한 이들에 대한 경제적 구호활동이 벌어지고 있는 작금의 상황과 연계해 많은 생각거리들을 던져줬다는 평가를 받았다. 다큐는 일정 금액의 돈을 두 사람 중 한 사람만의 결정에 따라 나누게 두는 이른바 ‘독재자 게임’ 실험을 통해, 돈에 대한 인간의 집착과 뇌의 활동에 무슨 관계가 있는지를 이야기하며 시작한다.

그리고 자연스럽게 세계적인 전문가와 석학들을 만나 부의 불평등한 분배의 원인과 문제점에 대해 이야기한다. 이 다큐의 가장 압권이라고 할 수 있는, 사진 작가 조니 밀러가 드론으로 찍은 영상도 그 과정에서 등장한다. 케이프타운, 더반, 뭄바이, 나이로비 등 저개발 국가 도시의 상공에서, 길 하나를 사이에 두고 빈민가와 고급 주택가가 나뉘어져 있는 모습을 찍은 것이다.

어떻게 보면 심지어 아름다워 보일 수 있는 그 영상의 말미에, 서울 개포동 바로 건너편의 구룡마을 모습을 추가한 것은 아마도 EBS 제작진이었을 것이다. 이러한 불평등의 이슈가 멀리 있는 것이 아니라, 바로 우리의 문제이기도 하다는 것을 분명히 각성시켜주기 위해서 말이다. 그렇다면 이러한 불평등은 자연스러운 것인가라는 질문에 대해, 다큐는 ‘아니오’라고 답한다.

유명한 ‘원숭이실험’은 그 답에 대한 논거로 등장한다. 간단한 테스크(task)에 대한 보상으로 한 원숭이에게는 오이 조각을, 바로 옆에 있는 다른 원숭이에게는 원숭이들이 훨씬 더 좋아하는 포도를 주는 것이 실험의 내용이다. 그런 불평등한 분배에 대한 첫번째 원숭이의 강력한 저항을 보여주며, 우리의 뇌에도 불평등에 대한 혐오가 근본적으로 내재되어 있음을 확인시켜주는 것이다.

한 켠에서는 천문학적인 금액의 사모펀드사기 사건이 화제가 되는 와중에, 다른 한 켠에서는 전국민에게 재난지원금을 지급해야 하는 그야말로 비현실적인 상황이 전개되고 있는 중이다. 우리에게 강제로 주어진 여유 시간의 일부를 이 다큐에 할애하고, 우리에게 돈이란 무엇이며 그 공정한 분배에 대하여 잠시나마 생각해보는 것은 분명 유의미한 일이 될 것이다.

EBS 다큐프라임 <뇌로 보는 인간 - 1부.돈>
- 1부: https://www.youtube.com/watch?v=tcKplFVviFU&t=70s
- 2부: https://www.youtube.com/watch?v=6oz64uf5sDg&t=629s
- 3부: https://www.youtube.com/watch?v=OM6JqAKefnc&t=31s


< 저작권자 ⓒ 자본시장 미디어 'thebell',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더벨 서비스 문의

02-724-4127

유료 서비스 안내
주)더벨 주소서울특별시 중구 무교로 6 (을지로 1가) 금세기빌딩 5층대표/발행인성화용 편집인이진우 등록번호서울아00483
등록년월일2007.12.27 / 제호 : 더벨(thebell) 발행년월일2007.12.30청소년보호관리책임자이현중
문의TEL : 02-724-4100 / FAX : 02-724-4109서비스 문의 및 PC 초기화TEL : 02-724-4103기술 및 장애문의TEL : 02-724-4159

더벨의 모든 기사(콘텐트)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으며, 무단 전재 및 복사와 배포 등을 금지합니다.

copyright ⓒ thebell all rights reserved.